美 캘리포니아 초등학교서 학부모가 인질극

0
14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 동부 도시 리버사이드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부모가 교사를 인질로 잡고 경찰과 대치하고 있다.

31일(이하 현지시간) NBC 서던캘리포니아 방송에 따르면 리버사이드 캐슬뷰 초등학교에서 이날 오전 11시 20분께부터 한 학부모가 다른 성인 한 명을 붙잡고 교실 문을 잠근 뒤 인질극을 벌이고 있다.

NBC 현지 방송은 학부모가 붙잡은 인질이 교사라고 전했다.

인질극을 벌이고 있는 학부모가 총기를 소지하고 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인질극이 벌어지면서 이 학교 학생 670여 명이 즉시 대피했다. 경찰은 학교 주변을 봉쇄했다.

현재 학교에 남아있는 교사와 학생은 없다고 경찰은 전했다.

이 학교를 담당하는 교육구는 “캐슬뷰 초등학교 안에서 일어난 사건 때문에 학교 전체가 봉쇄됐다. 이 시간 현재 모든 학생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한 상태”라고 말했다.

oakchul@yna.co.kr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