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한인회(회장 배기성)는 오늘 29일 저녁, 애틀랜타 한인 동포들을 초대해 정기총회와 송년의 밤을 개최합니다. 이번에는 특별히 ‘제3회 올해의 동포상’ 시상식도 함께 거행됩니다.

<김현경 기자>
2016 한 해가 며칠 남지 않았습니다.

애틀랜타 한인지역 단체들과 협회들도 한 해를 마무리하는 송년행사를 거의 모두 마쳤습니다.

32대 애틀랜타한인회(회장 배기성)는 오늘 저녁 애틀랜타 한인 동포들을 초대해 정기총회와 송년의 밤을 개최합니다.

배기성 한인회장은 “올 한해 대대적으로 펼친 ‘한인회비 납부 캠페인’에 2500여명의 한인들이 동참해줘 세계 어느 한인회에서 찾아볼 수 없는 경이로운 기록을 세웠다”며 애틀랜타 한인 여러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배 회장은 이어 “48년 애틀랜타 한인회 역사상 처음으로 장학금을 수여하는 것으로 매우 그 의미가 크다”고 덧붙였습니다.

또한 ‘정기총회와 송년회’ 행사에서는 특별히 애틀랜타라디오코리아가 주최하고 한인회가 후원하는 ‘제3회 올해의 동포상’ 시상식도 함께 거행됩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코멘트를 입력해 주세요!
이름을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