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현 전 한인회장이 26일 본사를 내방해 박건권 건립위원에게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을 세우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고 뜻을 밝히며 성금 1천불을 전달했습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