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애틀랜타 시장 선거에서 케샤 랜스 바름즈 후보가 시장으로 당선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민영 기자

 

화요일 60 번째 애틀랜타 시장 결선 투표에서 케셔 랜스 바름즈 후보가 승리를 거두 당선이 확정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밤 늦게 투표구의 100 %가 투표수가 보도되면서, 바름즈 후보는 메리 놀우드 후보보다 759 표 앞서 승리를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바름즈 후보는 이전 쉘리 프랭클린 시장에 이어, 애틀랜타 두번째 여성시장으로, 플로리다 A &M university, Magna Cum Laude 에서 공부하고, 조지아 스테이트 대학에서 법을 전공했습니다.

 

메리 놀우드 후보는 바름즈 후보의 승리와 더불어, 아직 선거가 끝나지 않았다면서 군인들의 부재자 투표가 아직 총계에 포함되지 않았으며, 일부 투표 용지가 아직 집계되지 않았다면서, 1% 마진은 매우 좁은 격차이며 모든 철저한 분석이 이루어 질 것이어길 원하며 수요일 재검표 할 것을 요청했다고 전했습니다.

 

화요일 늦은 저녁, 바름즈 후보는 하나님이 할 수 있는 일에 경탄한다면서, 본인을 지지한 사람들 앞에서, 60번째 시장이 된 것을 영광스럽다는 인사말을 남겼습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