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개스세 부활 1주일, 조지아 개스 가격 뚜렷한 증가세

 

작년 3월부터 시작해 10개월 간 면제되었던 자동차 개스세가 지난 1월11일부터 다시 부과되기 시작하면서 조지아 전역에 걸쳐 자동차 개스 가격이 뚜렷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AAA사의 자료에 의하면, 현재 조지아의 평균 개스 가격은 갤런당 $3.06로 지난 달에 비해 24센트 상승했으며, 작년 1월 개스 가격인 $3.11에 거의 근접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현재 조지아에서 개스 가격이 가장 비싼 지역은 브룬즈윅과 서바나, 발도스타 지역으로 이 지역 평균 개스 가격은 $3.14로 조사됐습니다.

애틀랜타시의 평균 가격은 $3.05이며, 미 전국 평균 개스 가격은 $3.30입니다. AAA사는 조지아의 개스 가격은 당분간 상승 기류가 계속될 것으로 전망했으며, 조지아의 개스 가격이 상승세를 타고 있긴 하지만 조지아주는 여전히 개스 가격이 가장 저렴한 24개 주에 속한다고 말했습니다.

김영철 기자

김영철 기자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