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검찰 “배씨, 김혜경 지시로 사적업무” 공소장 기재

검찰 “배씨, 김혜경 지시로 사적업무” 공소장 기재

수원지검이 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배우자 김혜경 씨의 ‘법카 유용 의혹’의 핵심 인물 배모씨를 기소하면서 ‘배씨가 김씨의 지시로 사적업무를 처리했다”고 공소장에 기재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검찰은 또 배씨가 지난해 8월 법인카드로 민주당 관련 인사 3명에게 7만8천원 상당의 식사비를 제공한 혐의와 관련해서도 “김씨가 이 모임의 일정을 지시했다”고 적시했습니다.

앞서 배씨는 법카 유용 의혹이 불거지자 “후보 가족의 사적 용무를 처리한 사실이 없다”고 허위 발언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공소장은 국민의힘 전주혜 의원이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았습니다.

#김혜경 #법카의혹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한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