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게인스빌 유명 사업가 CVS주차장서 강도 총에 맞아 숨져

hough%20and%20wife_1549651829086.jpg_14429161_ver1.0_640_360.jpg

<이승은 기자>

뉴스듣기(기자리포팅)

카운티 유명 사업가가 CVS 매장 주차장서 강도가 총에 맞아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사건은 7 저녁 7 45분께 게인스빌 지역 파크힐 드라이브 선상 CVS 매장 앞에서 벌어졌습니다.

허프(73)씨는 매장에 들어간 아내를 기다리면서 주차된 안에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목격자들의 증언에 따르면 상하의 모두 검은색 옷차림을 마스크를 남성이 허프씨의 메르세데스 벤츠 승용차에 접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용의자가 허프씨의 차량을 훔치려 했는지 아니면 허프씨를 상대로 강도행각을 벌이려 했는지는 없지만 허프씨가 저항하던 용의자가 총에 맞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가슴에 총상을 입은 허프씨는 병원으로 즉각 후송됐지만 결국 사망했습니다.

게인스빌 경찰은 허프씨를 쏘고 달아난 범인을 잡기 위해 경찰 헬기를 동원하고 K-9견들을 투입하는 주말내내 용의자 추적에 총력을 기울였습니다.

결과 어제 새벽 2시경 이스트 포인트 거주자 데마빈 베넷(24) 체포하는데 성공했습니다.

베넷은 최근 지역에서 발생한 다른 범죄들과는 전혀 연관이 없었지만 전과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베넷을 카운티 교도소에 보석없이 수감조치했습니다.

한편 숨진 허프씨는 공군 출신이자 지역사회에서 성공한 사업가로 덕망을 쌓아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비즈니스 개발을 포함해 전국 유명 쇼핑몰과 공항들내 푸드코트를 운영하는 재력가이지만 자선가로서의 활동도 활발히 이어왔던지라 허프씨의 죽음에 지역사회 전체가 충격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허프씨의 지인들은 갑작스런 그의 사망 소식에 망연자실했으며 남겨진 허프씨의 아내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습니다.

온라인 상에서도 허프씨가 몸담았던 자선단체와 지역 사회 일원들의 애도의 글이 잇달아 게시되고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