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게임 못하게 해” 고모에게 흉기 휘둘러 숨지게 한 중학생 체포

서울 용산경찰서는 함께 살던 40대 고모를 흉기로 찌른 중학생 조카 A(13)군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이날 오후 7시 30분께 서울 용산구의 한 빌라에서 같이 거주하던 고모 B씨에게 게임을 하지 못하게 한다는 이유로 흉기를 휘두른 혐의(살인)를 받는다.

B씨는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주민들 이야기를 종합하면 A군의 아버지가 수년 전 급작스럽게 사망하면서 고모 B씨가 A군의 할아버지와 함께 한집에서 A군 형제를 돌봤다.

한 주민은 A군 형제가 발달장애가 있다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이 (만 14세 미만) 형사미성년자기 때문에 체포 상태를 해제하고 구체적인 동기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시연

이시연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구인구직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