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과거를 잊지 않는 자에게 미래가 있다”

애틀랜타재향군인회, 72주년 6.25 한국전쟁 기념식 성황리 개최

 

<한국전쟁 참전 용사들에 대한 감사의 박수>

 

<앵커>

지난 25일은 6.25전쟁이 발발한 지 72주년이 되는 날이었습니다. 이 날 애틀랜타재향군인회가 주최하는 625한국전쟁 기념식이 애틀랜타 한인회관에서 개최됐는데 250여 명이 넘는 많은 사람들이 참석하여 잊혀져 가는 한국전쟁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특별히 이 날 행사 중에 한국전쟁에 직접 참석한 한국과 미국의 참전 용사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와 존경을 표하는 감동적인 순간이 연출되어 큰 의미가 있었던 것으로 평가됐습니다.

<기자>

지난 25일 오후 5시, 애틀랜타재향군인회가(회장 장경섭) 주최하는 제72주년 6.25 한국전쟁 기념식이 애틀랜타 한인회관에서 성대하게 개최됐습니다. 이 날 행사에는 한국전에 참석한 한국과 미국의 참전 용사 20여명과 애틀랜타 정관계 인사들과 한인 동포들을 포함해총 250여 명이라는 많은 사람들이 모여 625전쟁의 의미를 회상하고 한미동맹의 결속을 다짐하는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 날 행사는 한국에서조차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잊혀져 가고 있는 625전쟁이라는 민족 최대의 비극의 역사를 기억하고, 대한민국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전쟁에 참여했던 영웅들에게 감사와 존경을 잊지 않았다는 점에서 무엇보다 큰 의미가 있었던 것으로 평가됩니다. 그뿐 아니라 이 날 행사에는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헌신했던 한국과 미국의 용사들에게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표하는 감동적인 순간이연출됐습니다.

이 날 행사는 순국선열들에 대한 묵념으로 시작하여, 백진현 목사의 개회 기도 후 박윤주 애틀랜타 총영사, 심만수 625 참전 유공자회 회장, 노먼 보드 한국전참전용사애틀랜타지회 회장, 케빈 밀러 조지아 베테랑스데이 연합회 회장, 커크랜드 카든 귀넷카운티 커미셔너, 맷마이어스 노크로스시 부시장, 박선근 한미우호협회장, 김형률 민주평통 애틀랜타 회장, 최병일 동남부 한인회연합회장 등 다수의 인사들의 기념사가 이어졌습니다.

특별히, 대한민국재향군인회 미남부지회 장경섭 회장은 인사말을 시작하기 전, 참전 용사들을 모두 기립하게 한 뒤 “당신들이 아니었다면 오늘날 대한민국의 자유 민주주의는 없었다”고 말해 행사의 모든 참석자들로부터 진심 어린 뜨거운 박수가 장내에 울려 퍼졌습니다.

‘과거의 역사를 잊지 않는 자에게 미래가 있다’는 말처럼, 이번에 개최된 72주년 625전쟁 기념식과 같은 의미있는 행사들이 지속되어,더 많은 사람들이 잊혀져 가는 남북 분단의 현실을 기억하고, 더 나아가 남북한 평화통일의 염원과 활동에 동참하는 일이 일어나기를 기대해 봅니다.

김영철 기자

김영철 기자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