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교통사고 운전자 도우려던 20세 여성 뒷차에 치여 사망

04b273c4-005f-41c2-94e6-a5f5a48a550b_750x422.jpg

<이승은 기자>

뉴스듣기(기자리포팅)

대큘라에 거주하는 20 여성이 교통사고가 다른 운전자를 도우려다 이를 보지못한 다른 차량에 치여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사고는 3 새벽 1시께 85 고속도로 북쪽방향 플레전트힐 로드 인근에서 일어났습니다.

로렌스빌에 거주하는 엘베스터 싸이키스(64)씨는 주행도중 자신의 포드 익스플로어 SUV 중앙분리대에 들이받는 사고를 냈습니다.

귀넷 경찰에 따르면 사고현장을 목격한 케일리 거쓰리(20)씨가 주행을 멈추고 차량에서 내려 싸이키스씨의 상태를 살피려 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순간 포드 퓨전 차량을 몰고 달리던 그레이슨 거주자 조나단 그레쉬맨(27)씨가 사고가 싸이키스씨 차량 앞에서 급정지를 하려다 그만 거쓰리씨를 치고 말았습니다.

거쓰리씨는 심한 부상을 입고 현장에서 숨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그레쉬맨씨는 거쓰리씨를 치고도 마일 정도 주행하다 결국 차를 멈추고 911 신고전화를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그레쉬맨씨를 일급 차량 살인 혐의를 포함해 운전 부주의와 DUI등의 추가혐의로 체포했습니다.

한편 처음 사고를 내고 병원으로 이송됐던 싸이키스씨에게도 이후 DUI 혐의가 적용됐습니다.

사고를 2대의 차량은 경찰에 압수됐으며 귀넷 경찰이 현재 자세한 사고 경위등을 놓고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