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TA%202033.jpg 

귀넷 카운티 지역 마르타(MARTA) 도입 여부를 놓고 주민들의 찬반의견을 묻는 투표가 내년 3월에  실시됩니다.

귀넷 선거관리위원회는 여러차례의 논의 끝에 13, 마르타 노선의 귀넷 지역 연장안과 이에 따른 기금 마련을 위한 1% 판매세 신설 방안을 2019 3 19 주민투표에 붙이기로 최종 결정했습니다.

귀넷 카운티 커미셔너 위원회는 지난
8
마르타 노선 귀넷 연장안과 판매세 신설안을 승인했으며 마르타 역시 귀넷 정부의 결정에 따라 마르타 노선 연장안이 주민투표를 거쳐 통과되면 노선을 연장하겠다는 입장을 밝혀왔습니다.

마르타 노선과 대중교통 확대를 추진하는 찬성파들은 이같은 방안을 지난 6 중간 선거시 주민투표에 회부할 것을 주장했지만 시간이 너무 촉박하다는 의견에 밀려 관철시키지 못했습니다.

당시 주민투표 선거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귀넷 선관위가 주민투표 실시에 대한 최종 입장 결정을 망설이면서 빈축을 사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선관위의 이번 최종 결정으로 귀넷지역 마르타 도입 여부는 내년 주민들의 투표 결과에 따라 향후 방향이 결정될 예정입니다.

최근 애틀랜타 지역 위원회(ARC) 실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귀넷 주민들의 절반 이상이 마르타 노선 확장에 대해 찬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About the Author: 이승은

One Comment

  1. 데이빗 11월 17, 2018 at 5:39 오전

    가난한 사람들에게는 희소식이요, 부한 사람에게는 그저 골칫거리가 되겠네요. 참고로 저는 환영합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