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그리스에서 영국까지…유럽 수백건 동시다발 산불 비상

그리스에서 영국까지…유럽 수백건 동시다발 산불 비상

[앵커]

고온과 강풍, 건조한 날씨라는 3대 악조건이 갖춰지면서 유럽은 동시다발적인 산불로 비상입니다.

크고 작은 산불을 다 합치면 수백 건에 달한다고 하는데요.

박진형 기자입니다.

[기자]

그리스의 유명 휴양지 레스보스섬의 산불이 이틀째 계속되고 있습니다.

주민들은 소지품을 챙긴 채 경찰차의 호위를 받으며 대피에 나섰습니다.

해변의 술집까지 화마가 휩쓸고 갔습니다.

술집 주인은 화재 당시 긴박했던 순간을 떠올립니다.

“우리는 뒤를 돌아봤고 (불에) 순식간에 갇혔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우리는 모두 바다로 달려가 풍선 장난감에 올라탔습니다.”

그리스에서는 큰 규모의 산불이 이곳을 포함해 4곳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한 상황입니다.

일부 지역에서 40도를 넘는 고온에다 강한 바람, 건조한 날씨까지 겹쳐 유럽은 산불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이탈리아 국경에서 일주일 가까이 번지고 있는 산불은 인근 크로아티아와 슬로베니아까지 피해를 줬고, 영국 잉글랜드 남부 서리 자연보호구역에서도 불이 났습니다.

로이터통신은 유럽 소방관들이 크고 작은 수백 건의 산불과 사투를 벌이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한편,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명소인 요세미티 국립공원 인근에서도 초대형 산불이 발생해 주민 6천여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연합뉴스TV 박진형입니다.

#산불 #요세미티 #레스보스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국제 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