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구체적인 출석 연기요청 사유 확인 불가”

김경수 경남지사 입장 표명
김경수 경남지사 입장 표명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드루킹 댓글 여론 조작’ 사건에 연루돼 징역 2년이 확정된 김경수 경남지사가 21일 경남도청에서 입장 표명하고 있다. 2021.7.21 image@yna.co.kr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한지은 기자 = ‘드루킹 댓글 여론조작’ 사건에 연루돼 징역 2년이 확정된 김경수 전 경남지사가 오는 26일 재수감된다.

창원지검은 오는 26일 오후 1시 창원교도소로 출석할 것을 김 전 지사에게 통보했다고 22일 밝혔다.

검찰은 전날 대검예규에 따라 형 집행을 위한 소환 통보를 했다.

검찰 관계자는 “구체적인 출석 연기요청 사유 및 소명자료 내용 등은 개인정보와 관련돼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앞서 김 전 지사 측 변호인은 연합뉴스 통화에서 “검찰로부터 어제 통보를 받았으며 김 전 지사가 건강상 문제 등이 있어 연기를 요청했다”며 “김 전 지사가 구체적으로 어디에 문제가 있는지 밝히기는 곤란하다”고 설명했다.

김 전 지사는 유죄 확정 이후 관사에서 머무르다 전날 저녁 봉하마을을 조용히 다녀왔다.

가족과 함께 노 전 대통령의 묘역을 참배한 것으로 알려진 김 전 지사는 재수감 전 마지막 인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재수감 일정을 확정하는 대로 도민에게 마지막 인사를 하고 교도소에 입감하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home1223@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