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 충돌' 공판 출석하는 나경원
‘패스트트랙 충돌’ 공판 출석하는 나경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3일 원정출산 의혹을 반박하는 출생증명서와 출입국 증명서를 공개했다.

앞서 아들 출생과 관련한 출산 소견서를 공개한 이후에도 의혹 제기가 이어지자 재차 내놓은 ‘증거 자료’다.

나 전 의원이 지난 22일 직접 발급받았다며 페이스북에 공개한 출생증명서는 나 전 의원이 1997년 12월 12일 서울대학교병원에서 아들을 출생한 기록이 담겨 있다.

나 전 의원은 “황당한 음모론에 일일이 대응해야 하는 현실에 한숨만 나올 뿐”이라며 “무차별적인 음모론과 허위 사실 유포가 우리 대한민국을 병들게 한다”고 했다.

이틀 전 올린 의사 소견서와 관련해서는 “서울대병원장 직인이 찍혀 있다. 담당의사의 면허번호, 성명이 모두 적혀 있다. 도대체 이 문서까지 못 믿으면 세상에 뭘 믿고 살아갈 수 있을까”라며 “사실 뭘 보여줘도 못 믿겠다고 할 게 뻔하다. 그것이 이 사람들의 고질병”이라고 페이스북에 썼다.

나경원 전 의원, 아들 출생증명서-출입국 증명서 공개
나경원 전 의원, 아들 출생증명서-출입국 증명서 공개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3일 오전 페이스북에 공개한 원정출산 의혹을 반박하는 출생증명서와 출입국 증명서.
나 전 의원이 지난 22일 직접 발급받았다며 페이스북에 공개한 출생증명서는 나 전 의원이 1997년 12월 12일 서울대학교병원에서 아들을 출생한 기록이 담겨 있다.
함께 공개한 출입국 증명서는 나 전 의원이 1997년부터 2년간 출입국 기록이 없다는 내용이다. 2020.12.23 [나경원 전 의원 페이스북. 재판매 및 DB 금지] jeong@yna.co.kr

id@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