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넷플릭스, 올해 한국 콘텐츠 ‘역대최다’ 34개 작품

웹툰 원작 드라마·퓨전사극·다큐 등 다양한 작품 출격 준비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넷플릭스가 올해 역대 최다인 34편의 한국 콘텐츠를 플랫폼에 올릴 예정이라고 미국 NBC 뉴스가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넷플릭스는 이날 올해 다양한 시리즈와 영화를 포함한 34편의 한국 작품을 방송할 예정이라며 “이는 역대 최다 한국 시리즈·영화 라인업”이라고 밝혔다.

올해 넷플릭스 플랫폼에 오르는 한국 작품은 드라마 시리즈 21편과 리얼리티쇼 5편, 영화 6편, 다큐멘터리 2편 등이다.

올해 공개되는 신작에는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로맨스 드라마부터 일제강점기를 배경으로 한 퓨전 사극, 봉준호 감독에 대한 다큐멘터리까지 다양한 작품이 포함돼 있다.

대만 청춘드라마 ‘상견니’를 리메이크한 ‘너의 시간 속으로'(A Time Called You)에서는 안효섭, 전여빈, 강훈이 출연, 슬픔에 잠긴 여자가 1998년으로 시간 여행을 떠나 사랑하는 사람을 닮은 남자를 만나 펼치는 로맨스를 그려낸다.

4분기에는 제2차 세계대전에서 일본이 항복하고 한국이 분단되기 전인 1945년 봄을 무대로 한 스릴러 ‘경성 크리처'(Gyeongseong Creature)가 방송된다. 박서준과 한소희가 경성을 뒤흔든 괴물에 맞서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 ‘기생충’으로 아카데미상을 받은 봉준호 감독의 초창기 활동과 그의 미공개 단편영화 제작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노란 문 : 봉준호 감독의 미공개 단편영화를 찾아서'(가제)도 시청자를 찾아간다.

또 오리지널 시리즈가 큰 관심을 끈 ‘더 글로리’의 파트2가 3월에 공개되고, 연말에는 ‘스위트홈’ 시즌2가 공개될 예정이다.

방송은 한국 콘텐츠는 ‘오징어 게임’이 넷플릭스 사상 가장 성공적인 시리즈에 오르는 등 ‘한류’로 불리면서 세계적인 인기를 누리고 미국에서도 성공을 거두고 있다며 넷플릭스도 한국 콘텐츠에 꾸준히 투자하고 있다고 전했다.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 버클리) 댄 오닐 교수는 “한국 영화와 특히 K팝에는 한국 이야기를 동아시아와 그 너머의 관객에게 어떻게 다가갈지를 고려한 틀이 이미 갖춰져 있다”며 “이 현상을 한국 밖으로 확산시키려는 업계의 야망이 있고 정부 등이 많은 투자로 이를 뒷받침하고 있다”고 말했다.

king

king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