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뉴애틀랜타필 광복절 음악회”, 31일 개스사우스에서 열린다! (유진 리 지휘)

“비바, 애틀랜타!” 뉴애틀랜타필 광복절 음악회 재개, 31일 개스사우스에서
유진 리 지휘, 팝페라 가수 크리스틴 정 등 다채로운 무대 펼쳐
애틀랜타 한인가 “비바, 애틀랜타”, 교향곡, 교향시, 오페라 아리아 등

한인 지휘자가 이끄는 뉴애틀랜타필하모닉(음악감독/지휘자 유진 리) 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중단된 활동을 재개하고 3년만에 공연을 펼친다. 오는 31일(일) 오후 5시 개스사우스 극장(Gas South Theater, 구 인피니티퍼포닝 아츠센터) 에서 열리는 2022 광복절 기념 대음악회, “We’re all one”이 유진 리 지휘자의 지휘로 무대에 오른다.

올해로 21년째 광복절 음악회를 한인사회에 선사하는 유진 리 지휘자와 뉴애틀랜타필하모닉은 이번 공연에도 교향곡, 교향시, 오페라 아리아와 뮤지컬, 한국 가곡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팝페라 소프라노로 이름을 떨치고 있는 크리스틴 정씨가 출연, 유진 리지휘자의 지휘로 에릭 사티의 ‘제테보(Je te veux)’, 구노 작곡 오페라 ‘로미오와 줄리엣’의 유명 아리아 ‘살고 싶어요 (제 보 비브르, Je veux vivre)와 신아리랑을 부르고 뮤지컬 ‘마이 페어 레이디’에 나오는 ‘I could have danced all night’를 노래한다.

특히, 강신범 전 한인회 부회장이 작사하고 유진 리 지휘자가 작곡한 애틀랜타 한인가 ‘비바, 애틀랜타’가 소프라노 유니스 강의 노래 및 힙합 댄서들과 함께 초연된다. 또한, 근대사에 100 여년의 독립 투쟁을 벌인 체코가 배출한 2명의 작곡가 작품이 소개되는데 스메타나의 교향시 ‘몰다우 강’과 드보르작의 ‘신세계 교향곡’이 연주되어 조국에 대한 향수를 불러 일으킨다.

또 엘가 작곡 ‘위풍당당 행진곡’이 연주되고 40명의 단원으로 구성된 한인합창단이 선구자, 보리밭 등 가곡 메들리를 청중들과 함께 부르며 한국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고 코로나로 인한 그간의 스트레스를 날려 보낸다.
한편, 김동식 시인의 영문시 “We’re all in one”이 낭송된다.
유진 리 지휘자는 “이번 음악회는 “우리는 하나(We’re All One)”이라는 주제로 오케스라와 노래 위주로 청중과 함께 노래하고 소리 지르며 신나게 손뼉치는 프로그램으로 마련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심신을 위로하고 대한민국의 독립과 발전을 축하하고 염원하는 자리가 되도록 하겠다”밝혔다.
유진 리 지휘자는 한국, 러시아, 독일, 오스트리아, 프랑스 등에서 작곡 및 지휘 등을 수료하고 조지아 주립대 음대 대학원 (오케스트라 지휘)을 졸업했으며 MPICW국제지휘콩쿨 1위 수상, 제25회 난파음악제 합창부문 우수상 등을 수상했다.

또한 애틀랜타에 소재한 모어하우스칼리지, 스펠만위민스칼리지 오케스트라 객원교수로 10년간 활동했으며, 키에프국립오케스트라, 하리코프 필(유크레인), 플로이스티필(루마니아), 자브르제필(폴란드) 등을 객원 지휘하고, 루마니아 콘스탄자 오페라 하우스에서 베르디 탄생 200주년 기념 오페라 ‘라트라비아타’ 초청 지휘자로 선정돼 공연을 펼치는 등 이미 국제적인 지휘로 유럽, 한국,일본, 중국, 미국 등에서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00년부터 뉴애틀랜타필하모닉 예술감독/상임지휘자를 역임하고 있으며 2001년에
뉴애틀랜타 청소년 오케스트라 창립해 1000 여 명의 청소년 단원들을 발굴했다. 또 지난
2000년 부터 매년 광복절 음악회 개최해오고 있다.

지난 1991년부터 한국인으로는 처음으로 일본과 클래식 음악교류를 펼쳐, 동경, 교토, 오사카. 고베 등에서 초청 연주회를 가진 바 있고 이집트와 이스라엘에서 열린 JC2000 페스티발에서 초청지휘자로 연주한 바 있다.
팝페라 소프라노 크리스틴 정 씨는 성신여대 음대 성악과를 졸업하고, 팝페라 듀오그룹 Floris 멤버로 3.1절 음악회 (광화문광장) , 8.15 광복절 음악회(시청앞 광장), 고양시 평화도시 선포식, 한민족 평화통일 음악회 , 구세군,월드비전, 굿네이버스 자선음악회 등 출연, DOD 관련 6.25 참전 용사 위문공연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쳤으며 현재 Greaten Korea foundation 음악감독이다.

이번 음악회는 킹더마이져, 조지아코리아펠로우십,민주평통애틀랜타협의회, 애틀랜타 애틀랜타 한인회, 미동남부한인회연합회, 아시아예술문화재단이 후원한다.
입장권은 $20이며 개스사우스 박스 오피스나 아래 링크, 또는 포스터의 QR코드로 예매할 수 있다.

https://www.axs.com/events/440270/2022-celebrating-k-liberation-day-we-re-all-in-one-tickets?skin=gassouthdistrict

김영철 기자

김영철 기자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