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달라스DKNET라디오)코펠시, 북텍사스 최초로 한복의 날 선언

북텍사스 최초로 코펠시가 ‘한복의 날’을 선언했습니다.

어제(25일) 저녁 7시 반, 코펠 시의회는 시청에서 정기 워크세션 및 미팅을 갖고 한복의 날 선언식을 열었습니다.

한복의 날은 매년 10월 21일로, 한복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한복의 우수성과 산업적·문화적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난 1997년 제정됐습니다.

코펠시의 웨스 메이스(Wes Mays) 시장은 “문화적 다양성의 중요성과 한국 커뮤니티와 코펠시의 화합”을 강조하며 관련 성명서를 낭독했습니다.

코펠시의 한복의 날 선언은 한인계인 전영주 코펠 시의원의 제안으로 마련됐고 시의회가 만장 일치로 찬성했습니다.

전 시의원은 “주류 사회에 한국 문화 및 한복의 의미와 중요성을 계속적으로 알려야 한다”며 “코펠시를 넘어 북텍사스 다른 곳에서도 한복의 날 선언이 이뤄졌으면 좋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행사 참석자들은 선언서를 전달받은 후 화답으로 아리랑 노래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어제 행사에는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 김원영 회장, 달라스 한국 노인회 오흥무 회장, 달라스한인예술인 총연합회 박성신 회장, 주달라스영사출장소 이율리 영사와 한인 입양아단체 및 한인 동포 20여명이 한복을 입고 참석했습니다.

(달라스 코리안 라디오 DKNET 라디오 제공)

king

king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