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렌터카로 ‘쾅’…보험사기 일당 92명 검거

렌터카로 ‘쾅’…보험사기 일당 92명 검거

[앵커]

렌터카로 강남 일대를 돌며 고의로 충돌사고를 내고 보험금을 타낸 일당 90여명이 붙잡혔습니다.

특히 이 일당은 대부분이 20대 초중반 사회 초년생들이었는데요.

김경목 기자입니다.

[기자]

심야시간 서울시내 대로를 달리는 차량.

옆 차로 차량이 차선 변경을 시도하자 그대로 충돌합니다.

비슷한 충돌사고는 밤 낮을 가리지 않습니다.

보험금이나 합의금을 노린 일당이 고의로 낸 사고 모습입니다.

지난 2019년 8월부터 3년간 강남 등 일대에서 보험사기 행각을 벌여온 일당 92명이 검거됐습니다.

87차례에 걸쳐 타낸 보험금은 5억 3천만원입니다.

이들은 범행에 구하기 쉬운 렌터카를 이용했고, 잦은 사고 이력을 숨기기 위해 다른 사람 명의를 빌려 보험사 의심을 피했습니다.

특히 보험금을 많이 받기 위해 용돈을 벌게 해주겠다며 지인들을 탑승자로 끌어들이기도 했습니다.

탑승자 역할을 한 공범 대부분은 20대 초반 사회 초년생들로 확인됐습니다.

“최근 들어 구직 활동 및 경제적 사정이 어려운 20대 젊은층들이 보험사기 범죄의 유혹에 빠지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경찰은 주범격인 24살 A씨 등 3명을 구속했습니다.

연합뉴스TV 김경목입니다. (mok@yna.co.kr)

#보험사기 #차선변경사고 #탑승자_공범 #충돌사고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한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