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아가페(대표 제임스송)는 어제 6일 오후 애틀랜타시의회(Atlanta city council) 에 참석해 그동안 한인들이 주류사회 봉사한 것에 대한 감사와 16명의 시의원들 앞에서 연설을 했습니다.

<김현경 기자>

미션아가페(대표 제임스송)는 어제 6일 애틀랜타시의회에 초대받아 미션 아가페의 활동을 소개하고 이곳 애틀랜타의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돕는 한인들을 소개하며 그동안의 커뮤니티 참여에 많은 박수와 한인들이 함께함을 알렸습니다.

미션아가페의 제임스송 대표는 “이런 자리를 만들어 준 모든 시의원들에게 감사하며 우리는 색과 종교, 모든 것이 달라도 하나의 가족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해 많은 박수를 받기도 했습니다.

이에 현재 애틀랜타 시의원이며 차기 시장의 유력한 후보인 매리노우드(Mary Norwood) 는 “미션 아가페가 이곳에서 봉사하는 것을 너무 자랑스럽게 여기며 많은 한인들의 삶을 자세히 설명하며 이런 한인들이 메트로 애틀랜타에 함께 하는 것이 너무 고맙고 늘 함께 하기를 원한다”고 스피치를 마쳤습니다.

한편 제임스송 대표는 “오늘의 자리가 있기까지 8년 동안의 모든 봉사자들에게 감사하며, 미션 아가페는 자리와 방향만을 제시하는 우리 한인들의 손 이기를 변하지 않는 마음으로 되새기며, 모든 감사를 여러 봉사자들과 함께 나누기를 부탁드리며 앞으로 더욱 정진하여 보람있는 봉사 단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