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회장 조성혁)가 2017년 정기총회를 내일 3일 피티트리코너스에 위치한 힐튼호텔에서 개최합니다.

<김현경 기자>
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회장 조성혁)가 주최하는 지난 1년간 협의회 활동사항을 보고하는 자리인 정기총회가 내일 3일 토요일 저녁 피치트리코너스에 위치한 힐튼호텔에서 열립니다.

애틀랜타협의회 17기의 마지막 총회에는 지난 1년동안의 업무보고와 재무보고 그리고 협의회 활동내용을 알리는 자리입니다. 또한그동안 협의회를 위해 많은 봉사와 시간을 아끼지 않았던 평통위원들에게 감사패와 공로패 증정이 이뤄집니다.

이어 김성진 애틀랜타 총영사와 손환 동남부한인회연합회장 그리고 배기성 한인회장이 참석해 축사를 전할 예정입니다.

본사와의 인터뷰를 통해 협의회 조성혁 회장은 “지난 10년동안 평통위원 활동을 하면서 회장을 하는 동안도 회장이라고 생각해보고 움직인 적은 없었고 곁에서 함께 해준 위원들이 큰 힘이 됐다”며 지난 2년간의 활동에 대한 소감을 전했습니다.

<녹취-조성혁 회장>
이번 민주평통 회장을 마치면서 다른 한인단체에서의 러브콜은 없었나라는 질문에 조 회장은 “한인사회 모든 단체에서 봉사하는 한인들이 많아 오늘날의 한인사회가 이뤄졌다”며 “앞으로도 한인사회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봉사하는 마음으로 살아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 17기는 다음주 토요일 10일 열리는 ‘도전! 통일 골든벨’ 행사를 끝으로 지난 2년간의 활동을 마무리하게 됩니다. 이에 당장 내달 7월 1일부터 협의회 18기 활동이 시작되어야 할 시기가 다가오면서 협의회 차기 회장 임명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