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장 발표하는 박영선
입장 발표하는 박영선

 방송3사 출구조사에서 참패한 것으로 예측된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7일 밤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사에서 취재진에게 입장을 밝히고 있다.

(서울·부산=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와 김영춘 부산시장 후보는 7일 재보선 개표 초반 국민의힘 후보에 큰 표차로 뒤진 것으로 나타나자 일찌감치 패배를 인정했다.

박영선 후보는 이날 저녁 재보선 개표가 진행되던 중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겸허한 마음으로 모든 것을 받아들이면서 가야겠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회초리를 들어주신 시민 여러분에게 겸허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지지자들을 향해서는 “끝까지 응원해주셨다”며 감사를 표했다.

박 후보는 향후 진로와 패배 원인 등에 대한 질문에는 답하지 않고 자리를 떴다.

부산시장 보선 패배 입장 밝히는 김영춘
부산시장 보선 패배 입장 밝히는 김영춘

 7일 오후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후보가 부산 부산진구 선거사무소에서 4·7 부산시장 보궐선거 패배를 받아들인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김영춘 후보도 부산 부산진구의 선거사무소에서 “민심의 큰 파도 앞에서 결과를 겸허하게 수용한다”는 입장을 냈다.

김 후보는 “저와 민주당은 앞으로도 부산의 꿈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으로의 계획에 대한 물음에는 “여기까지 하겠다”고만 답변하고 자리를 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