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0865002_636577576556526081-GD-Bill-Clinton-and-James-Patterson.jpg

 

클리턴(72) 대통령이 다음주 애틀랜타를 방문합니다.

 

첫번째 소설 ‘대통령이 실종되다’의 신간 발매 홍보를 위해서입니다.

 

클린턴 대통령은 오는 13 오후 7 30 에너지 퍼포밍 아트 센터에서 열리는 출간 기념 홍보회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신작 ‘대통령이 실종되다’는  미국 최고 베스트 셀러 작가인 제임스 패터슨(71)  공동집필한 클린턴 대통령의 첫번째 소설입니다.

4일부터 발매에 들어간 작품은 미국 대통령 역사상 처음으로 소설가와 공동작업을 시도한 책이라  더욱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출간기념회 티켓은 프레지던트클린턴라이브 닷컴에서 판매중이며 가격은 좌석별 55달러에서 75달러 사이입니다.

또한 클린턴 대통령의 이전 서적들도 함께 구입할 있는 패키지 티켓은 135달러입니다.

한편 제임스 패터슨 작가는 이날 기념회장에는 참석하지 못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하루 전날 열리는 플로리다 포트 로더데일 기념회장에는 클린턴 대통령과 동행할 계획입니다.

클린턴 대통령과 패터슨 작가는 이번 작품과 관련해 “소설 도입 부분부터 대통령이 행방불명되면서 벌어지는 일련의 사건들이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며 독자들의 흥미를 끌어당길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클린턴 대통령은 여러 차례 스릴러와 미스터리 소설의 광팬이라고 밝혀왔습니다

과거 은퇴한 대통령이 회고록을 경우는 많았지만 소설을 사람은 없었던 만큼 작품에 대한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

범죄 스릴러의 대가로 유명한 패터슨은 판매량으로 기네스 기록에 오른 적도 있습니다

또한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2016 작가 수입 순위에서 세전 수입 9,500 달러로 1위를 차지한 있습니다

ARK뉴스 이승은입니다.

About the Author: 이승은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