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가주 최대 한인 마켓 시온마켓(Zion Market) 둘루스 지점이 내일 13일 목요일 오픈을 앞두고 개점 점검 준비가 한창입니다.

<김현경 기자>
LA에 본사를 둔 시온마켓(Zion Market)의 둘루스 지점이 내일 13일 목요일에 오픈합니다. 매장은 둘루스 플레즌힐로드 선상 마이크로센터 몰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4만 스퀘어피트 면적의 시온마켓 둘루스 지점은 화장품, 야채, 정육, 생선, 생활용품, 반찬부 코너가 들어서서 고객들을 맞을 준비가 완료됐습니다.

시온마켓 둘루스지점의 에릭김 매니저는 “캘리포니아의 신선한 식품과 검증된 제품들로 애틀랜타 고객들에게 직접 다가간다는 전략”을 밝혔습니다.

<녹취-에릭김 지점장>
이어 김 매니저는 조지아의 다른 한인 마켓과 달리 신선한 야채와 과일이 특별하며 그로서리부에서 취급하는 품목이 다양하다는게 장점이라 할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오는 13일 오픈을 앞두고 시온마켓은 같은 가격에 질 좋은 상품을 공급한다는 차별화된 전략을 꼽고 있습니다.

한편, 지난 1981년 샌디에고에서 창립된 시온마켓은 현재 LA 한인타운을 비롯해 하와이안가든, 어바인과 같은 총 7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남가주에서 가장 규모가 큰 한인 대형마켓 중 하나입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