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애틀랜타 호크스, 어려운 형편 속 시력 나쁜 초등생들 안경 제공

hawks-and-vision-to-learn-1.jpg

애틀랜타 프로농구팀 호크스가 시력이 좋지 않은 초등학생들을 위해 안경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10 디캡 카운티 토니 초등학교에 재학중인 60여명의 학생들은 애틀랜타 호크스팀으로부터 무료로 안경을 전달받았습니다.

학생들은 시력이 나빠 칠판이 보이지 않는데도 가정 형편이 어려워 안경은 물론 시력검사 조차 제대로 받지 못하는 상황이었습니다.

디캡 교육청의 스티븐 그린 교육감은 학생들은 배움의 준비를 갖췄을 학습 능력이 향상된다 그런 의미에서 안경은 시력에 문제를 가진 학생들에게 매우 중요한 도구라고 말했습니다.

학생들은 무료 안경 아니라 켄트 베이즈모어, 빈스 카터, 타일러 돌시와 같은 호크스팀 선수들과 만남의 자리도 가졌습니다.

한편 이번 행사는 비전 (Vision To Learn)’이라는 비영리 단체와 공동으로 진행됐습니다.

비전 런은 미전역에 걸쳐 학생들에게 무료로 관리를 해주는 단체입니다.

단체에 따르면 메트로 애틀랜타 지역 학생들 55,000여명 이상이 시력이 좋지 않음에도 안경없이 학교를 다니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비전 프로그램은 조지아주에 지난 처음 도입됐으며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지금까지 2,100여개 이상의 안경이 애틀랜타시 공립학교 학생들에게 무상으로 제공됐습니다.

ARK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