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어머니 구하러 불길 속 뛰어든 아들 숨져

gw%20fire%202.jpg

지난1 새벽 3 30분께, 귀넷 카운티 남쪽 지역 릴번시 인근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신고를 받은 소방대원들이 출동했을 당시 이미 집은 화염에 휩싸여 있었고 지붕을 뚫고 불길이 솟아오르고 있었습니다.

소방대원들은 안에서 의식을 잃은 성인 명을 발견하고 창문을 통해 끌어냈지만 명은 현장에서 사망했습니다.

밖에는 이미 명이 대피한 상황이었는데 사망한 남성의 아버지로 확인됐습니다.

귀넷 소방국 대변인에 따르면, 잠을 자던 타는 냄새를 맡은 아버지가 곧장 아들을 깨웠고, 아들은 먼저 아버지를 밖으로 대피시킨 다시 어머니를 구하러 들어갔다 의식을 잃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구조된 어머니는 병원으로 후송됐지만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아버지 역시 가벼운 부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피해자들의 신원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한밤 발생한 화재로 가옥이 전소되고 차고에 있던 차량까지 모두 잿더미로 변했습니다.

소방당국은 화재가 집과 연결된 간이식 주방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에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