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여 상임전국위, ‘비상상황’ 결론…다음주 비대위 체제

여-상임전국위,-‘비상상황’-결론…다음주-비대위-체제

여 상임전국위, ‘비상상황’ 결론…다음주 비대위 체제

[앵커]

국민의힘이 현재의 당 상황을 ‘비상상황’이라고 결론 내렸습니다.

다음주 전국위를 거쳐 비대위 체제로 전환하게 되는데요.

국회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나경렬 기자.

[기자]

네, 국민의힘 상임전국위원회는 현재 당 상황이 ‘비상상황’에 처했다고 결론내렸습니다.

최고위원들의 잇따른 사퇴와 당원권 정지 징계를 받은 당대표까지, 지도부가 기능을 잃었다고 판단한 겁니다.

표결에 참여한 40명 중 29명이 ‘비상상황’이라는 데 동의했습니다.

국민의힘은 현재 당대표와 당대표 권한대행에게만 주어진 ‘비상대책위원장 임명 권한’을 직무대행에게도 허용하기로 했는데요.

여당은 오는 9일 열리는 전국위원회에서 이런 내용의 당헌 개정안을 의결하고, 비대위원장도 선출할 예정입니다.

이번 결정에 따라 비대위가 구성되는 즉시, 당대표는 자동 해임됩니다.

이에 반대하며 비대위가 출범해도 대표직은 유지하도록 하자는 당헌 개정안을 하태경, 조해진 의원이 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정당성에 어긋난다는 지적과 반대도 이어졌습니다.

전당대회를 통해 선출한 당대표를 해임하는 이번 결정이, 정당민주주의의 절차적 정당성을 훼손한다는 목소리가 큰데요.

당사자인 이준석 대표도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5년이나 남았기에 피해가지 않고, 조기에 바로 잡아야 한다”고 했는데, 법적 대응에 나설 뜻도 내비쳤습니다.

어제에 이어 윤석열 대통령을 또 비판하기도 했습니다.

당의 정론을 얘기하는 “당대표가 내부총질한다는 문장 자체가 형용모순, 한심한 인식”이라고 했습니다.

[앵커]

당대표 선거가 진행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상황도 알아보죠.

내일(6일) 첫번째 당원 투표 결과가 공개된다고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내일(6일) 대구·경북과 강원 지역의 권리당원 투표 결과가 발표됩니다.

4만 6천여명의 권리당원 표심이 처음으로 발표되는 겁니다.

당권주자들은 오늘 일제히 중원 공략에 나섰습니다.

민주당 온라인 당원청원시스템에 올라온 당헌 개정 사안을 두고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는데요.

이재명 후보의 강성 지지자들은 ‘부정부패로 기소된 당직자의 직무정지’를 규정하고 있는 당헌 변경과 삭제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박용진 후보는 “기소 시 직무 정지는 한 개인으로 인해 당 전체가 위험에 빠지지 않게 하는 최소한의 안전장치”라며 반대 입장을 밝혔습니다.

강훈식 후보는 “특정인을 위한 당헌 개정으로 보일 우려가 있다”면서도 ‘야당을 향한 탄압’을 감안해 “1심 판결에서 유죄가 선고되면 당직을 정지”하도록 하는 중재안을 제안했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국민의힘 #더불어민주당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한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