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여 “영상 공개, 결정적 증거”…야 “선정적 자극”

여 “영상 공개, 결정적 증거”…야 “선정적 자극”

[앵커]

통일부가 탈북 어민의 북송 당시 영상을 공개하자 더불어민주당은 선정적인 장면으로 국민들의 감정선을 자극한다며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지난 정권의 인권유린을 보여주는 결정적 증거가 나타났다며 진상규명 필요성을 강조했는데요.

여야 대립이 극한으로 치닫는 모습입니다.

이승국 기자입니다.

[기자]

통일부가 탈북 어민의 북송 당시 사진에 이어 영상까지 공개하자 민주당은 “통일부가 왜 그런 일을 하는지 모르겠다”고 반발했습니다.

통일부는 남북 협력을 증진시키는 역할을 해야 하는데 오히려 갈등을 고조시키는 데 앞장서고 있다는 것입니다.

“선정적인 장면 몇개를 공개해서 ‘국민들 감정선을 자극하겠다’ 이런 취지인데 정쟁화하는 방식으로 가는 건 옳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대통령실이 민생을 뒤로 한 채 정치 보복에 몰두하고 이에 맞춰 정부 부처들이 충성 경쟁을 벌이고 있다는 주장을 펼치며 맹공을 퍼부었습니다.

“국민들 여론이 바뀌지 않으니까 이제 나아가서 영상까지 공개하겠다고 하는데…내각의 정부 부처들이 충성 경쟁에 뛰어들고 있다.”

민주당은 이 사건을 대통령실의 ‘사적 채용’ 논란과 묶어 국정조사를 하겠다며 물러서지 않을 태세입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영상 증거가 나타났다며 “책임지는 사람이 나와야 한다”고 전 정부 인사들과 야당을 겨냥해 총공세를 폈습니다.

이 영상이 문재인 정부가 자행한 인권 유린의 증거라면서, 법률에 따른 진상 규명을 강조한 윤석열 대통령의 뜻에 힘을 실었습니다.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는 반드시 탈북 어민 강제북송의 진실을 밝혀내겠습니다. 그리고 판문점 앞에서 쓰러졌던 인권과 헌법의 가치를 다시 바로 세우겠습니다.”

탈북 어민 북송 문제를 둘러싸고 관련 자료가 계속 공개되는 만큼, 이를 둘러싼 여야 간 공방은 계속될 전망입니다.

연합뉴스TV 이승국입니다.

#북송 #탈북어민 #통일부 #남북협력 #국정조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한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