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란타 연합장로교회는 지난 30일 일요일 3부 예배를 마친 오후 1시 본당에서 청빙 결과 보고와 청빙위원회 재신임 여부 안건에 대한 공동의회를 소집했습니다.

<김현경 기자>

 

 

아틀란타 연합교회가 주도한 청빙회의에는 약 550명 가까운 성도들이 모여 그간의 청빙 결과 보고를 듣고 새로운 청빙위원회를 구성할 것을 결의했습니다.

먼저 청빙위원장 이문삼 장로가 청빙과정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함께 이번 청빙위원회에서는 교회에 천거할 최종 후보자를 결정하지 못함을 참석한 성도들에게 보고했습니다. 또한 이날 현 청빙위원회 전원은 사임을 하고 새롭게 청빙위원회를 구성할 것을 투표를 통해 결의했습니다.

그동안 약 10개월간 수고했던 11명의 청빙위원들에게 모든 성도들은 박수로 감사 표시를 전했습니다.

이날 공동의회 임시 의장으로는 그동안 노회 리에이젼으로 모든 청빙과정에 도움을 준 중앙장로교회 담임목사인 한병철 목사가 진행했으며, 애틀란타 노회 한인교회 컨설턴트이자 복음주의 연합 총무인 조현성 목사 그리고 애틀란타 노회 총무인 다나 웰스 목사가 참석해 모든 진행을 함께 했습니다.

한편 주최측은 2시간 동안 이뤄진 모든 공동의회 시간이 은혜롭게 잘 마무리돼 성숙한 연합장로교회의 면모를 보여줬다고 전했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