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 잃은 피해자 금품 훔쳐 도주

대낮 뉴욕시 한복판에서 건장한 흑인 남성이 68세 노인을 무자비하게 폭행해 기절시킨 후 금품을 뺏어 달아나는 일이 발생했다.

25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뉴욕경찰(NYPD)은 이날 마스크를 쓴 회색 운동복 차림의 남성이 뉴욕 중심가에서 길 가던 노인을 무차별 폭행하는 17초 분량 영상을 트위터에 공개했다.

노인이 이를 거절하자 범인은 갑자기 피해자의 얼굴을 향해 주먹을 날려 쓰러뜨린 후 다시 얼굴을 수차례 강타하고 발로 내리찍었다.

피해자는 저항했지만 이내 바닥에 쓰러져 의식을 잃었다.

영상 속 범인의 폭행 장면은 잔인하고 야만적이었으며, 첨단 도시인 뉴욕에서 어떻게 이런 일이 발생할 수 있는가라고 외신들이 지적했다.

피해자는 폭행으로 손목과 코뼈가 골절되는 상처를 입었다.

경찰은 강도 혐의로 수배된 용의자를 추적 중이다.

NYPD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뉴욕에서 발생한 강도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6%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