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北 ‘후속조치’ 위협에 “비핵화 길 나오라”

0
23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외교부는 14일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신규 대북제재 결의가 채택될 경우 ‘후속조치’를 취하겠다고 위협한 것과 관련, “지금이라도 올바른 선택을 해 비핵화의 길로 나와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북한은 자신들의 도발이 국제사회의 강력한 대응을 자초했으며, 핵·미사일 도발을 중단하지 않는다면 더욱 강한 제재와 압박에 직면하게 될 것임을 분명히 깨달아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당국자는 이어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등 계기에 밝힌 바와 같이 북한의 도발에 대해서는 단호히 대처해 나가는 가운데 북한의 비핵화를 위해 국제사회와 긴밀히 공조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와 문답에서 “만약 유엔 안보리에서 또다시 제재 결의가 나온다면 우리는 그에 따르는 후속조치를 취할 것이며 정의의 행동으로 대답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이날 전했다.

하지만 대변인은 북한이 취하게 될 ‘후속조치’의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