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윤대통령, 정조대왕함 진수식…”강력한 해양 안보”

윤대통령, 정조대왕함 진수식…”강력한 해양 안보”
[뉴스리뷰]

[앵커]

우리 해군의 차세대 이지스구축함인 정조대왕함 진수식이 울산 현대중공업 조선소에서 열렸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강력한 해양 안보’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는데요.

정조대왕함의 진수자로는 김건희 여사가 나섰습니다.

방준혁 기자입니다.

[기자]

해군의 첫 8,200톤급 차세대 이지스구축함인 정조대왕함 진수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 부부.

여성이 진수 의식을 맡는다는 관례에 따라 김건희 여사가 정조대왕함의 ‘대모’로 나섰습니다.

갓 태어난 아기의 탯줄을 자르듯 김 여사가 금도끼로 정조대왕함의 진수줄을 끊습니다.

안전한 항해를 기원하는 의식도 치러졌습니다.

윤 대통령 부부가 가위로 테이프를 자르자 샴페인병이 선체에 부딪쳐 깨집니다.

선체에 샴페인을 터뜨려 액운을 막고 변화무쌍한 바다에서 안전하게 항해하기를 기원한다는 의미입니다.

윤 대통령은 정조대왕함이 우리 기술로 설계한 국가전략자산임을 강조했습니다.

북한 탄도미사일에 대한 탐지와 추격, 요격 능력을 갖춘 점을 언급하며 해양 강국으로 나아가겠단 의지를 내비쳤습니다.

<윤석열 / 대통령> “바다에서 우리 스스로를 지키는 해양 강국의 역량을 갖춰야만 경제 강국이 될 수 있습니다. 국민들께서 바다에서 안전하게 경제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강력한 해양 안보를 구축할 것입니다.”

정조대왕함은 오는 2024년 말 해군에 인도되고 전력화 과정을 거쳐 실전 배치됩니다.

정조대왕함 진수식을 마친 윤 대통령 부부는 인도네시아 대통령과의 정상 회담과 만찬을 위해 용산 대통령실로 복귀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우리 해양 안보가 더 굳건해지는 뜻깊은 순간이었다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연합뉴스TV 방준혁입니다. (bang@yna.co.kr)

#이지스구축함 #정조대왕함 #진수식 #샴페인병 #해양강국 #국가전략자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한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