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20design%20_OP_14_CP__1541013351482.jpg_13544635_ver1.0_640_360.jpg

피치패스를 사용하지 않고 고속도로 익스프레스 레인을 이용하는 얌체운전자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 9 개통된 75 고속도로 급행유료도로의 경우 2달도 기간 동안 이미 6만여명의 운전자들이 교통법을 어기고 급행도로를 몰래 이용하다 적발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교통당국은 확장공사를 마친 귀넷 카운티 85 고속도로 급행유로도로가 오늘 추가로 개통됨에 따라 운전자들에게 피치패스 없이 해당 도로를 이용하는 것은 불법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늘 오픈되는 익스프레스 레인은 스와니 인근 올드 피치트리 로드부터 해밀턴 로드까지 10마일 구간이며 요금은 교통량에 따라 마일당10센트에서 최대 16달러까지 늘어납니다.

피치패스 없이 급행유료도로를 주행한 운전자에게는 25달러 벌금이 부과되며, 법원에 출두하지 않을 경우 벌금은 더욱 올라갑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About the Author: 이승은

One Comment

  1. 데이빗 11월 3, 2018 at 4:34 오전

    이미 6만여명의 운전자가 피치패스 없이 지나갔다는 사실이 정말 충격적입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