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밀알선교단이 주최하고 교회협의회와 한인회가 후원하는 ‘장애인의 날 기념예배’가 이달 19일과 21일 그리고 23일 세 번에 걸쳐 열립니다.

<김현경 기자>
오는 20일은 장애인의 날입니다.

‘장애인의 날 기념예배’는 아틀란타 밀알선교단이 주최하고 애틀랜타한인교회협의회와 한인회가 후원하는 것으로, 19일 오후 8시에는 아틀란타연합교회에서, 21일 오후7시에는 어번-오펠라이카 한인교회에서 그리고 23일 오전 9시와 10시 30분에는 뷰포드 소재 염광장로교회에서 기념예배를 거행합니다.

특별히 애틀랜타에서 열리는 ‘장애인의 날 기념예배’에는 류한승 목사를 초청해 기념예배를 준비했습니다. 류한승 목사는 5살때 교통 사고로 하반신 마비라는 장애를 갖게 됐지만, 현재 정릉 생명샘 교회 담임으로 섬기고 있습니다.

아틀란타 밀알선교단의 최재휴 단장은 “하나님의 은혜와 감동으로 준비된 장애인의 날 기념예배에 함께 참석해 하나님의 풍성한 은혜를 나누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아틀란타 밀알선교단은 장애인에 대한 전도, 봉사, 계몽 이라는 3대 목적을 지닌 세계밀알선교단의 정신을 이어받아 2000년 1월 창립된 미주지단 가운데 하나입니다. 또한 사랑의 교실, 수화 교실, 미술반, 피아노반을 통해 사역하고 있습니다.
#문의 및 장소
날짜 : 2017년 4월 19일(수) 저녁 8시
장소 : 애틀란타 연합장로교회
2534 Duluth Hwy. Duluth, GA 30097

날짜 : 2017년 4월 21일(금)  저녁  7시
장소 : 어번-오펠라이카 한인교회
1800 Rocky Brook Rd. Opelika, AL 36801

날짜 :  2017년 4월 23일(주)  오전 1부 9시,  2부 10시30분
장소 :  염광 장로 교회
4300 S Lee St. Buford, GA 30518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