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KSEA)는 한인 청소년을 과학계 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오는 8월 ‘제2회 청소년과학기술지도자 캠프(YSTLC 2017)’를 연다고 지난 3일 밝혔습니다.

<김현경 기자>
워싱턴DC에서 오는 8월 6일부터 12일 까지 열리는 ‘제2회 청소년과학기술지도자캠프(YSTLC 2017)’에서는 청소년들이 노벨물리학상 수상자인 존 매더 박사와 같은 세계적 석학과 만나고, 미 항공우주국인 NASA 관계자의 지도 아래 실험에도 참가할 수 있습니다.

메릴랜드대학의 천체물리학 실험실, 존스홉킨스대학의 바이오 공학 실험실을 견학하며, 우주 물리학부터 뇌 과학까지 다양한 연구 현장도 살펴봅니다. 특히 KSEA가 개최하는 국제 학술회의인 ‘2017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UKC 2017)’에 참가해 선배 과학자들과 교류할 수동 있습니다.

캠프는 선착순으로 20명을 모집하며, 신청과 자세한 안내는  웹사이트(ystlc.ksea.org)를 참고하시면 됩니다.

한편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KSEA)는 1971년 결성된 재미 한인 과학자들의 모임으로, 한미 과학계 교류를 활성화하려는 취지에서 올해로 19회를 맞은 UKC를 포함해 다양한 행사를 열고 있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