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제네시스, 글로벌 첫 브랜드 문화 공간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공개

현대차 “차량 전시 외에 레스토랑, 공연장 갖춘 브랜드 복합 문화공간”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10일 미국과 한국 언론에 처음 공개된 미국 뉴욕시 맨해튼의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외관.

현대차의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가 미국 뉴욕의 중심지에 첫 브랜드 복합 문화공간인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의 문을 연다.

제네시스는 10일 뉴욕시 맨해튼 미트패킹지구에 위치한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을 미국과 한국 언론에 처음으로 공개했다.

제네시스 하우스란 차량 전시는 물론 한식 레스토랑, 다도 체험장, 지하 공연장, 테라스가든 등을 갖춘 브랜드 거점으로 전시에 주로 초점을 맞춘 기존의 ‘제네시스 스튜디오’와는 차별화한 복합 문화공간으로 이날 첫선을 보였다.

글로벌디자인을 담당하는 이상엽 전무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뉴욕과 서울은 다양성이라는 측면에서 비슷하다. 이곳은 맨해튼에 있는 ‘작은 서울’이 될 것”이라며 “제네시스 하우스는 자동차 딜러숍이 아니라 뉴요커가 제네시스와 서울을 경험하는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허드슨강을 조망하는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의 테라스가든

뉴욕시 맨해튼의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의 2층 테라스가든./제네시스 제공

그동안 ‘제네시스 스튜디오 하남’ 등을 디자인한 건축사무소 ‘서아키텍스’와의 협업으로 완성한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은 3개층 4340㎡ 규모로 뉴욕의 최신 관광 명소인 ‘리틀 아일랜드’와 ‘더 하이라인’을 양쪽에 끼고 있다.

테슬라와 메르세데스벤츠 전시장과도 인접한 위치다. 회사 관계자는 “자동차 쇼룸인 이들 전시장과 달리 럭셔리카를 넘어 럭셔리 라이프스타일을 만드는 모빌리티 회사를 지향한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에 전시된 차량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에 전시된 차량  10일(현지시간) 미국과 한국 언론에 처음 공개된 미국 뉴욕시 맨해튼의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1층의 차량 전시 공간. 2021.11.10. [제네시스 제공] 

전담 큐레이터가 영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중국어, 한국어 등 다양한 언어로 제네시스 차량을 상세히 설명할 예정이다.

‘한국적 일상의 향유’를 테마로 설계된 2층에는 ‘티 파빌리온’, ‘라이브러리’, ‘제네시스 하우스 레스토랑’, ‘테라스 정원’ 등 다양한 문화 체험 시설이 들어선다.

2층 천장은 한옥의 기와지붕을 연상케 하는 디자인으로 설계됐고, 다도를 체험할 수 있는 티 파빌리온은 한옥의 사랑채 등에서 영감을 얻어 만들었다.

레스토랑은 전통문화연구소 ‘온지음’과 협업해 조선 시대 궁중요리에 기반한 메뉴를 선보인다.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은 오는 19일 공식 개관해 매주 화∼일요일 운영한다.

한옥 지붕 연상케하는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한옥 지붕 연상케하는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2층의 ‘티 파빌리온’ 겸 라이브러리. [제네시스 제공]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레스토랑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레스토랑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2층의 레스토랑. [제네시스 제공]
고지선

고지선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