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spy-kreme-ponce_1548175964666_14281653_ver1.0_640_360.jpg

<이승은 기자>

뉴스듣기(기자리포팅)

밤늦게 도넛을 사먹으러 갔던 조지아텍 학생 4명이 무장강도에게 현금을 털리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지난 21 오후 9 45분경 20 초반 조지아텍 남학생 4명이 폰세 레온 애비뉴 선상 크리스피 크림 도넛 매장을 나서던 참이었습니다.

남성이 이들에게 접근하더니 라이터를 빌릴 있는지 물었습니다.

학생들이 라이터가 없자고 하자 남성은 돈을 요구했습니다.

학생 명이 가지고 있는 현찰이 이게 다라며 5달러를 건네주고는 차에 탑승하려는 순간,
남성이 총을 꺼내들며 학생들이 타고 있는 포르쉐 승용차에 함께 탔습니다.

남성이 총기로 학생들을 위협하며 휴대전화를 모두 빼앗을즈음 다른 공범도 차에 탑승했습니다.

그렇게 포르쉐 차량안에 6명이 끼어탄 용의자들은 운전대를 잡은 학생에게 인근 스트릿 상에 있는 웰스 파고 은행으로 차를 몰라고 지시했습니다.

은행까지 가는 도중 용의자들은 학생들의 휴대전화를 모두 부숴버렸습니다.

목적지에 다다르자 용의자들은 학생 명씩 차례로 내리게 다음 ATM 기계에서 각각 200달러씩 현금을 인출해 오도록 요구했습니다.

경찰 보고서에 따른면 용의자들은 현금을 인출하러 학생이 도망가지 못하도록 차량에 남겨진 나머지 학생들을 총기로 위협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찰을 챙긴 용의자들은 이후 메르세데스 벤츠 스태디엄 근처에서 하차한 도주했습니다.

피해 학생들은 곧장 조지아텍 캠퍼스 경찰서로 달려가 사건을 보고했고 사건이 캠퍼스를 벗어난 지점에서 발생한 관계로 애틀랜타 경찰이 수사에 투입됐습니다.

학생들의 진술에 따르면 용의자들은 흑인 남성들로, 명은 마른 체형에 뉴욕 로고가 적힌 검은 모자를 쓰고 상하의 모두 검은 차림이었으며 다른 명은 몸집이 크고 회색 자켓을 입었으며 얼굴을 전부 가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용의자 명이 피해 학생 차량안에 휴대전화를 남겨두고 감에 따라 증거물로 확보하고 용의자들의 신원파악과 추적에 나선 상태입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About the Author: 이승은

One Comment

  1. 데이빗 1월 23, 2019 at 6:13 오후

    무섭네요. ㅠㅠ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