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조지아 최초 미니홈 단지 건설 눈길 끌어

08252017_1160VaughnStreet_View2-e1557501113168-710x355.jpg

<이승은 기자>

뉴스듣기(기자리포팅)

디캡 카운티 내에서도 작은 타운으로 알려진 클락스톤시에 조지아 최초로 미니홈 주택단지가 들어설 예정이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클락스톤시 위원회는 지난 7 타이니 하우스(Tiny House)’ 알려진 8채의 미니 주택 건설안을 승인했습니다.

미니홈 단지는 애틀랜타 도심에서 30분도 떨어지지 않은 클락스톤 다운타운 근처 0.5 에이커 부지에 조성될 계획입니다.

주택의 크기는 250-492 스퀘어피트 규모로 가격은 10만달러를 크게 넘지 않을 전망입니다.

테드 테리 클락스톤 시장은 미니홈 단지는 70만달러 상당의 주택들이 즐비한 아본데일이나 디케이터에서 10 정도 거리에 들어선다 자기 마련을 원하는 밀레니얼 세대들에게 적합한 진보된 주택형태라고 전했습니다.

애틀랜타에 본사를 두고 있는  미니홈 단지 건설업체 마이크로 라이프 인스티튜트는 이른바 마이크로 리빙(micro living)’, 생활방식을 간단히 축소할 얻게 되는 유익에 대해 강조하는 회사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미니홈 내부에는 침실 1, 욕실 1개등을 포함해 주방과 식당 공간, 거실등이 마련될 예정입니다.

단지내에는 과일 정원과 잔디밭, 피크닉 공간등이 함께 조성될 계획입니다.

마이크로라이프 웹사이트에 따르면 건설은 올해 안에 완료될 것으로 보입니다.

분양은 올여름 말께 시작될 예정으로 정확한 분양가도 시기에 나올 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