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조지아 AAPI Caucus, “불체자 자녀 대학등록금 감면안 추진한다”

<앵커>

조지아 의회의 아시안 태평양계 의원들이 불법 체류자 자녀들의 대학 등록금 감면 법안을 추진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기자>

조지아 의회의 아시안 태평양계 의원 모임인 AAPI Caucus 가 지난 17일 기자 회견을 갖고 2023-2024년에 추진할 주요 법안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지난 해 11월, 조지아 의회 사상 처음으로 결성된 AAPI Caucus에는 민주당의 샘 박 하원 의원과 지난 해 중간 선거에서 주 하원으로 처음 당선된 홍수정 의원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날 발표된 주요 입법안에는 불법체류자 자녀들이 조지아 공립 대학에 입학할 경우 In-State 수업료를 내고 공부할 수 있도록 하는 법안이 포함됐습니다. 베트남 출신인 민주당의 Long Tran 하원 의원은 “현재 조지아는 불법체류자의 자녀는 조지아에 오래 거주하고 있더라도 Out-of State 수업료를 모두 지불해야 하는 상황이다’고 지적하며 불법 체류자 자녀들을 위한 대학 수업료 감면안을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공화당의 홍수정 하원 의원은 조지아의 아시안 태평양계 미국인들의 투표율을 끌어 올리는 것이 매우 중요한 우선 과제라고 말하며, 이들을 대상으로 선거 절차와 방법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는 법안을 상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밖에도 AAPI의 소상공 지원 법안도 이번 회기에 상정될 것으로 발표됐습니다.

한편, AAPI의원들은 아시안 태평양계 미국인들과 흑인과 히스패닉계 미국인들은 공통의 이해관계가 많기 때문에 의회 내에서 흑인과 히스패닉 Caucus들과 연합하여 입법 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영철 기자

김영철 기자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