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주 전역 투표소 평온한 분위기 속 큰 문제 없이 결선 마쳐

[fusion_builder_container hundred_percent=”no” equal_height_columns=”no” menu_anchor=””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class=”” id=”” background_color=”” background_image=”” background_position=”center center” background_repeat=”no-repeat” fade=”no” background_parallax=”none” parallax_speed=”0.3″ video_mp4=”” video_webm=”” video_ogv=”” video_url=”” video_aspect_ratio=”16:9″ video_loop=”yes” video_mute=”yes” overlay_color=”” video_preview_image=”” border_color=”” border_style=”solid” padding_top=”” padding_bottom=”” padding_left=”” padding_right=”” type=”flex”][fusion_builder_row][fusion_builder_column type=”1_1″ layout=”1_1″ background_position=”left top” background_color=”” border_color=”” border_style=”solid” border_position=”all” spacing=”yes” background_image=”” background_repeat=”no-repeat” padding_top=”” padding_right=”” padding_bottom=”” padding_left=”” margin_top=”0px” margin_bottom=”0px” class=”” id=”” animation_type=”” animation_speed=”0.3″ animation_direction=”left”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center_content=”no” last=”true” min_height=”” hover_type=”none” link=”” border_sizes_top=”” border_sizes_bottom=”” border_sizes_left=”” border_sizes_right=”” first=”true”][fusion_separator style_type=”single solid”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sticky_display=”normal,sticky” class=”” id=”” flex_grow=”0″ top_margin=”” bottom_margin=”20″ width=”” alignment=”center” border_size=”” sep_color=”” icon=”” icon_size=”” icon_color=”” icon_circle=”” icon_circle_color=”” /][fusion_imageframe image_id=”8027|fusion-800″ max_width=”” sticky_max_width=”” style_type=”” blur=”” stylecolor=”” hover_type=”none” bordersize=”” bordercolor=”” borderradius=”” align_medium=”none” align_small=”none” align=”none” margin_top=”” margin_right=”” margin_bottom=”” margin_left=”” lightbox=”no” gallery_id=”” lightbox_image=”” lightbox_image_id=”” alt=”” link=”” linktarget=”_self”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sticky_display=”normal,sticky” class=”” id=”” animation_type=”” animation_direction=”left” animation_speed=”0.3″ animation_offset=”” filter_hue=”0″ filter_saturation=”100″ filter_brightness=”100″ filter_contrast=”100″ filter_invert=”0″ filter_sepia=”0″ filter_opacity=”100″ filter_blur=”0″ filter_hue_hover=”0″ filter_saturation_hover=”100″ filter_brightness_hover=”100″ filter_contrast_hover=”100″ filter_invert_hover=”0″ filter_sepia_hover=”0″ filter_opacity_hover=”100″ filter_blur_hover=”0″]https://atlantaradiokorea.com/wp-content/uploads/2021/01/KXZWDGJXTZGUGP73ZS57LYXBSA-800×450.jpg[/fusion_imageframe][fusion_separator style_type=”none”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sticky_display=”normal,sticky” class=”” id=”” flex_grow=”0″ top_margin=”” bottom_margin=”20″ width=”” alignment=”center” border_size=”” sep_color=”” icon=”” icon_size=”” icon_color=”” icon_circle=”” icon_circle_color=”” /][fusion_text columns=”” column_min_width=”” column_spacing=”” rule_style=”default” rule_size=”” rule_color=”” content_alignment_medium=”” content_alignment_small=”” content_alignment=””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sticky_display=”normal,sticky” class=”” id=”” font_size=”” fusion_font_family_text_font=”” fusion_font_variant_text_font=”” line_height=”” letter_spacing=”” text_color=”” animation_type=”” animation_direction=”left” animation_speed=”0.3″ animation_offset=””]

조지아주 상원 결선 투표를 위해 5일 주전역 투표소가 일제히 문을 열고 유권자들을 맞았습니다. 거의 모든 투표소마다 지체 현상 없이 대부분 평온한 분위기 속에서 투표가 이어졌고 몇 군데 투표소를 제외하고는 대부분 저녁 7시 정각에 투표를 종료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을 이승은 기자가 전합니다.

뉴스듣기(기자리포팅)

[/fusion_text][fusion_audio src=”” loop=”off” autoplay=”off” preload=”none”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class=”” id=”” background_color=”” controls_color_scheme=”” progress_color=”” max_width=”” border_size=”” border_color=”” border_radius_top_left=”” border_radius_top_right=”” border_radius_bottom_right=”” border_radius_bottom_left=”” box_shadow=”no” box_shadow_vertical=”” box_shadow_horizontal=”” box_shadow_blur=”0″ box_shadow_spread=”0″ box_shadow_color=”” animation_type=”” animation_direction=”left” animation_speed=”0.3″ animation_offset=”” /][fusion_separator style_type=”none”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sticky_display=”normal,sticky” class=”” id=”” flex_grow=”0″ top_margin=”” bottom_margin=”20″ width=”” alignment=”center” border_size=”” sep_color=”” icon=”” icon_size=”” icon_color=”” icon_circle=”” icon_circle_color=”” /][fusion_text columns=”” column_min_width=”” column_spacing=”” rule_style=”default” rule_size=”” rule_color=”” content_alignment_medium=”” content_alignment_small=”” content_alignment=”” hide_on_mobile=”small-visibility,medium-visibility,large-visibility” sticky_display=”normal,sticky” class=”” id=”” font_size=”” fusion_font_family_text_font=”” fusion_font_variant_text_font=”” line_height=”” letter_spacing=”” text_color=”” animation_type=”” animation_direction=”left” animation_speed=”0.3″ animation_offset=””]

미국과 전세계의 이목이 집중된 조지아주 상원 결선 투표가 5일 치러졌습니다. 오전 7시부터 문을 연 주 전역 모든 투표소에는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기 위한 유권자들의 발걸음이 이어졌습니다. 하지만 지난 11월 선거 때와는 달리 대기 행렬 없이 대부분 한산한 모습이었습니다.  주무부는 이날 정오께 주 전역 투표소 대기 시간은 평균 1분이라고 밝혔습니다.

조지아에서는 3백만명이 넘는 유권자들이 결선을 앞두고 조기투표에 참여해 새 기록을 썼습니다. 주무부는 그러나 이날 오후 4시까지 30만여표의 부재자 투표가 아직 선거국에 도착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우편투표의 경우에도 투표소 마감시한인 저녁 7시까지 도착하지 않은 표는 모두 무효 처리됩니다.

조지아주 최대 카운티인 풀턴에서는 이날 대략 7만여명이 투표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투표기기와 관련해서도 큰 문제는 보고되지 않았습니다. 새 투표기기 오작동과 오류 등의 문제로 곤혹을 치렀던 지난해 프라이머리와 달리 일부 투표소에서 작은 기계적 문제가 발생하긴 했지만 대부분 무리없이 투표가 진행됐다는 평가입니다.

개브리엘 스털링 주무부 선거시스템 매니저는 이날 기자회견서 “주 전역 투표소에 마련된 2만7000여개의 투표기기에서 오직 4대만 문제를 보여 교체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주 전역서 투표 용지 스캐너 3대만 제대로 작동하지 않은 것으로 보고됐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온종일 발생한 이슈 중 가장 큰 문제는 근거없는 소문들에 대응하는 일”이었다고도 했습니다.

이날 거의 모든 투표소들이 저녁 7시 문을 닫았지만 오전에 투표 기기 오류로 시간이 지체됐던 소수의 투표소들의 경우에는 운영 시간을 조금 연장한 곳도 있었습니다.

한편 투표를 마친 유권자들은 “이제 선거와 관련해 문자나 전화를 받거나 광고를 접할 일이 없어져 기쁘다”,  “양당 후보들이 과열된 선거 캠페인으로 쓸데없이 많은 돈을 쏟아 붓는 것을 보며 안타까웠다”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하지만 인터뷰에 응한 대부분의 유권자들은 “드디어 2020 선거가 끝나서 속이 후련하다”고 말해11월 선거 이후 두 달여 간에 걸친 결선까지의 시간들이 심적인 부담이 됐음을 보여줬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fusion_text][/fusion_builder_column][/fusion_builder_row][/fusion_builder_container]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