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특수본, 압수수색 자료 분석…초동조치 집중조사

특수본, 압수수색 자료 분석…초동조치 집중조사

[앵커]

이태원 참사와 관련해 경찰의 수사에 속도가 붙고 있습니다.

경찰 특별수사본부는 용산경찰서 등 관련 기관 8곳에 대한 압수수색 결과를 토대로 적절한 초동 조치가 이뤄졌는지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들여다보고 있습니다.

한채희 기자입니다.

[기자]

‘이태원 참사’를 수사 중인 경찰이 강제 수사를 미뤘던 이태원역에 대해서도 압수수색을 마쳤습니다.

앞서 경찰청 특별수사본부는 용산경찰서와 용산구청, 서울경찰청 등 7곳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습니다.

비슷한 시각 이태원역에도 강제수사를 시도했으나, 역장의 부재로 집행이 늦어졌습니다.

경찰이 확보한 자료들에는 신고 이력과 조치 내용 등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고 관련 자료 확보하신 건가요?) 죄송합니다. (과실치사 말고 다른 혐의도 있나요?) 죄송합니다.”

또 경찰이 작성한 영장 신청서에는 피의자의 이름이 적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수사를 통해 향후 피의자를 특정하고, 혐의를 입증할 것으로 보입니다.

경찰이 ‘이태원 참사’와 관련해 살펴볼 문제점은 크게 세 가지입니다.

사고가 일어나기 4시간 전부터 압사 위험을 알리는 신고가 11건 정도 접수됐음에도 4건만 출동한 점을 바탕으로 적정한 현장 조치가 이뤄졌는지 따져봐야 합니다.

또 서울경찰청과 용산경찰서가 112 신고를 토대로 관할 파출소에 출동 지령을 내리는 만큼, 상급 기관이 어떤 역할을 했는지에 대해서도 면밀히 살펴볼 계획입니다.

“전반적인 현장 대응의 적정성과 각급 지휘관과 근무자들의 조치가 적절했는지 등도 빠짐없이 조사할 것입니다.”

한편, 특수본과 투트랙으로 운영되는 경찰청 특별감찰팀은 간부급 인사들에 대해 대기발령 조치와 수사를 의뢰하면서, 이태원 참사의 원인과 책임 규명 수사에 속도가 붙는 상황입니다.

연합뉴스TV 한채희입니다. (1ch@yna.co.kr)

#이태원 #경찰청_특별수사본부 #압수수색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