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펠로시 25년만의 최고위 대만방문 ‘미중 정면대치, 긴장고조’

펠로시-25년만의-최고위-대만방문-‘미중-정면대치,-긴장고조’

펠로시 하원의장 1997년 깅그리치이래 미국측 최고위 대만방문

미국 중국독재에서 대만보호 vs 중국 대만 독립부채질, 주권 손상

미국의 최고위 인사로서는 25년만에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이 전격 대만을 방문하고 있어 미국과 중국이 정면 대치하며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미국은 독재와 민주주의간의 대결로 끌고 가며 중국의 대만 침공을 저지하겠다는 단호한 의지를

표명하고 있는 반면 중국은 대만독립을 부추키는 외교쿠데타로 비난하며 군사훈련에 돌입해 무력 충돌 위험마저 높아지고 있다

지구촌의 두 슈퍼파워 미국과 중국이 대만문제를 놓고 정면 대치에 돌입해 아시아지역에서 일촉 즉발의 긴장이 높아지고 있다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대만시간으로 2일 밤 11시 직전 중국측의 강한 반발을 일축하고 대만에 도착해 대만 방문 일정에 돌입했다

미국에서 대통령 유고시 부통령에 이어 권력승계 서열 2위인 펠로시 하원의장의 이번 대만 방문 은 1997년 당시 뉴트 깅그리치 하원의장이래 미국의 최고위 인사로서는 25년만에 이뤄진 것이다

펠로시 하원의장은 대만 도착 성명을 통해 “세계는 현재 독재와 민주주의 사이에서 선택해야 하는 중대한 시기를 맞고 있다”며 “대만의 민주주의를 지지하고 보호하겠다는 미국의 약속에는 결코 흔들림이 없다는 점을 보여주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펠로시 하원의장의 이번 대만 방문에는 그로고리 믹스 하원외교위원장과 한국계 외교분과 의원인

앤디 김 하원의원 등이 동행하고 있다

미국은 근년들어 중국과 지구촌 패권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벌여왔을 뿐만 아니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무력으로라도 대만을 통일할 수 있다는 입장을 공표하자 대만침공을 반드시 막겠다는

의지로 맞서왔으며 이번 펠로시 하원의장의 대만방문으로 행동에 옮긴 것으로 해석된다

이에 중국은 즉각 거칠게 반발하며 군사훈련까지 실시하는 것으로 강력 맞대응하고 있다

중국은 외교부 성명을 통해 “펠로시 의장의 이번 대만방문은 중국의 주권과 영토보전을 심각하 게 손상시키고 중미관계의 정치적 토대를 훼손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중국 인민해방군은 중국과 대만 사이의 대만 해협 가운데 가장 폭이 좁은 지역 등에서 군함과

전투기 등을 동원한 실사격 군사훈련에 돌입하고 있어 군사충돌 위험마저 높아지고 있다

미국은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 함을 비롯해 4척의 해군함들을 중국해와 필리핀, 일본에서 대만

해협으로 급파해 군사적으로 대치하고 있다

이로서 미국은 유럽에서는 나토동맹 30개국의 연대로 우크라이나를 침공해 지금도 전쟁을 멈추지 않고 있는 러시아와 맞서고 있는데 이어 아시아에선 대만문제를 놓고 중국과 정면 대치 하기 시작했다

미국에서는 러시아와 중국, 북한과 이란이 하나로 뭉쳐 미국과 서방국가, 한반도와 중동까지 동시

다발적으로 도전하지나 않을까 우려하는 시각도 제기되고 있다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미주 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