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연합장로교회가 필라델피아 갈보리비전교회 하형록 목사를 초청해 지난 30일부터 사흘간 부흥집회를 개최했습니다.

<김현경 기자>
지난 30일(금)부터 어제 10월 2일(주일)까지 애틀랜타연합장로교회는 세계적 건축 설계 회사인 팀하스의 회장이자, 오바마 정부 건축자문위원인 하형록 목사(필라델피아 갈보리비전교회)를 초청해 부흥집회를 개최했습니다.

부흥집회는 지난 30일 금요일 저녁 ‘다르게 보기’라는 주제를 시작으로 ‘날개를 타다’, ‘저를 좋게 보시면’, ‘우리의 반응’을 주제로 진행했습니다.

이번 집회의 주인공이었던 하형록 목사는 사업가이자 목회자로서 두 번의 심장이식 수술과 그 후 펼쳐지는 드라마 같은 하나님의 경영 수업, 잠언 31장 성경의 원리를 철저히 적용해 최고의 회사를 경영한 일련의 과정을 그대로 전했습니다. 또한 비즈니스계의 모델이기도 한 하 목사는 ‘성경대로 비즈니스 할 수 있음’을 설교에서 잘 풀어 증명해 보이기도 했습니다.

<녹취-하형록목사>
한편 하형록 목사는 언스트앤영 최우수 건설 기업가상(Ernst & Young Entrepreneur of the Year Award), 필라델피아 올해의 엔지니어상(ASCE Philadelphia Engineer of the Year Award) 을 수상한 바 있으며, 2013년에는 오바마 정부 국립건축과학원(National Institute Of Building Science, NIBS)의 이사로 선임됐습니다.

또한 성경신학대학(Biblical Theological Seminary)의 부이사장, 자마 JAMA(Jesus Awakening Movement for America & All Nations)의 이사로 오랫동안 활동하고 있는 그의 저서로는 ‘P31 성경대로 비즈니스하기’가 있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