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학내 식수대 ‘백인전용’ 사인

water20fountains-1521223816537.png-13608880-ver1.0-696x392.jpg

 

사진출처 11alive.com

학내 식수대 2곳 ‘백인전용’ 사인
라즈웰고 16세 재학생 징계 처벌

 

학내 식수대 두 곳에 ‘백인전용(Whites Only)’ 이라는 문구가 적힌 종이를 붙여놓은 라즈웰 고등학교 학생이 학교측의 징계를 받게 되었습니다.

지난 15일 라즈웰 고교 로버트 쇼 교장은 한 학생으로부터 체육관 근처 식수대에 이같은 문구가 적힌 사인이 붙어 있다는 신고를 받았습니다.

학교측은 교내경찰과 함께 즉각 조사에 들어갔고 감시카메라를 확인한 결과 16세 재학생의 소행인 것을 밝혀냈습니다.

이 학생은 조사 과정에서 “단순히 장난이었을 뿐”이라고 변명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학교측은 완강한 입장을 보였습니다.

쇼 교장은 “라즈웰 고교는 이번 사건과 같이 인종차별적 발언이나 행위등을 용납하지 않으며 적극적인 대처에 나설 것”이라고 전하면서 해당학생에게 적절한 징계를 내릴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징계의 구체적 내용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