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한국학교협의회 동남부지역회(회장 선우인호) 주최 ‘제11회 한글올림피아드’가 내달 12일 애틀란타중앙교회(담임 한병철 목사) 에서 개최됩니다.

<김현경 기자>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하는 한글올림피아드는 미국 동남부에 있는 재미한국학교들이 연합해 학생들이 한글실력을 겨루는 대회입니다.

재미한국학교협의회 동남부지역회 선우인호 회장은 “미래의 희망인 우리 학생들이 자랑스런 한글 실력을 겨루고 흥겨운 민속놀이도 체험할 수 있는 뜻깊은 대회를 한글올림피아드를 통해 마련했다”고 전했습니다.

경기 종목은 동시낭송, 동화구연, 이야기 듣고 요약하기, 문장 순서 맞추기, 받아쓰기, 한글 바른말 찾기입니다. 또한 작년대회부터 신설된 ‘한국역사퀴즈’도 경기 종목에 편성돼 있습니다. 참가 종목은 선수당 최대 2 종목으로 제한되며, 단체전 OX 문제, 전통놀이는 누구나 참가할 수 있습니다.

출전등급은 미국 학년을 기준으로 초등1은 Pre-K, K, 1학년이 해당되며 초등2는 2, 3학년 중등은 4, 5, 6학년 고등은 7학년 이상으로 총 4개 등급으로 나뉩니다.

이번 대회에 특이 사항은 모음반 폐지입니다. 한국에서 1년 이상의 초등교육을 받은 학생은 ‘모음반’으로, 그렇지 않은 학생은 ‘자음반’으로 구분돼 평가 받을 수 있었으나 올 11회 대회부터는 모음반 폐지로 한국에서 교육을 받은 학생은 출전할 수 없게 됩니다.

등록은 동남부한국학교협의회 해당 한글학교에 이달 31일까지 할 수있으며 참가비는 5달러입니다.
<장소>

애틀랜타 중앙교회
4201 N.Peachtree Rd. Atlanta GA 30341
(I-285 EXIT 30)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