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비에르 베세라 장관,  CPACS 코스모병원 방문

보르도 연방하원의원, 뉴튼 노크로스 시장 등과 의료 원탁회의 

팬아시안커뮤니티센터(대표 김정하, CPACS)가 조지아주를 방문한 연방 보건복지부 장관인 하비에르 베세라(Xavier Becerra)를 초청해 바이든 대통령의 미국 부흥계획(Build Back Better America)에 관한 의료 원탁회의를 개최했다.

지난 2일 오후  노크로스 소재 문화 예술 및 커뮤니티 센터 에서 열린 이날 회의에서 베세라 장관과 캐롤린 보르도 연방하원의원, 크레이그 뉴튼 노크로스 시장 등은 의료 접근성, 건강 격차, 코로나19 예방과 백신 접종, 추가 확진자에 초점을 맞춰 의견을 제시했다.

베세라 장관은 “새로운 마스크 요구 사항에 대한 불만을 이해하지만 사람들이 코로나바이러스 퇴치에 대한 책임을 받아들인다면 국가는 이를 극복할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우리 모두가 예방접종을 하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되고, 사회적 거리를 걱정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사랑하는 사람과 이웃 모두가 예방 접종을 받도록 하는 것이 우리의 임무”다

“백신은 12세 이상의 모든 사람이 사용할 수 있으며 보건 부서와 의료 제공자가 예방 접종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노스이스트 조지아 헬스 시스템의 의료간호 담당 엘리자배스 라킨스이사는  “백신을 안 맞아도 될만큼 자신에 대한 걱정이 없는 사람들도,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해, 의료진을 위해,  지역사회를 위해 꼭 백신을 맞을 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귀넷-뉴턴-락데일카운티 보건국장인 오드리 아로나 박사는 “델타변이로 인해 새로운 사례와 입원이 증가하고 있다” 며 “지난 몇주동안 새로 입원한 대부분의 사람들이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이들”이라고 보고했다.

“귀넷 플레이스 몰(Gwinnett Place Mall)의 구 시어스(Sears)에 대규모 예방 접종센터를 운영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조지아 주민, 미국 시민 뿐 아니라 국적에 상관없이 누구에게나 예방 접종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지난 금요일(30일), 현재 귀넷카운티의 완전한 예방 접종률이 46%인 반면 카운티 주민의 51%는 최소한 한 번은 접종을 받았다”고 말했다.

보르도 하원의원은 “더 많은 사람들이 코로나19에 대한 예방 접종을 받도록 장려하기 위해 백신 접종의 이점에 대한 메시지를 자주 반복해야 한다”면서 “그것은 당신의 자유를 빼앗으려는 것이 아니라 당신이 건강하고 가족이 건강하다는 것을 확인하려는 것뿐”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에는 베세라 장관과 니케마 윌리엄스 연방하원의원(민주), 보르도 의원, 루시 맥베스 연방하원의원(민주) , 케이샤 랜스 보텀스 애틀랜타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의료접근성 확대를 위한 회의가 열렸다.

 

About the Author: king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