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수소 사업 본격화…
한화시마론 수소탱크 ‘넵튠’ 타입4 탱크

셸에 수소탱크 공급

한화솔루션[009830]이 세계적 에너지 기업인 셸(Shell)이 추진 중인 미국 캘리포니아주 수소충전소 네트워크 구축 사업에 참여한다.

한화솔루션의 100% 미국 자회사인 한화시마론은 셸에 운송용 수소탱크인 넵튠[217270](Neptune)을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

넵튠은 탄소섬유 기반의 복합소재로 제작된 타입4 탱크로, 2천L(리터)까지 저장이 가능한 초대용량 수소탱크다.

타입4 탱크 중 세계에서 가장 높은 압력으로 수소를 저장할 수 있으며 탱크 변형 방지 기술이 적용돼 수소를 탱크에서 100% 추출해도 탱크가 파손되지 않는다.

일반적인 타입4 탱크는 수소를 완전히 추출할 경우 탱크가 쪼그라들 수 있어 약 10%의 수소를 남겨둬야 한다.

넵튠은 미국 교통부(DOT)와 기계기술자협회(ASME)로부터 각각 운송과 저장 관련 국제 인증도 획득해 안정성을 인정받았다.

셸은 한화시마론의 수소탱크를 활용해 캘리포니아주에 수소 충전소 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캘리포니아주는 미국 수소 산업 중심지로 현재 북미 지역 총 66개의 수소충전소 중 52개가 설치돼 있으며 2030년까지 수소 충전소 수를 1천개로 늘릴 계획이다.

글로벌 시장 조사기관인 마켓앤드마켓에 따르면 전세계 수소 저장 시장 규모는 2027년에 약 1천192억달러(약 154조원), 북미 지역은 약 155억달러(약 20조원)에 달할 전망이다.

한화솔루션이 2020년 말 인수한 한화시마론은 현재 미국 앨라배마주 오펠리카시에 1차로 약 5천100만달러(약 600억원)를 투자해 최신 설비가 적용된 고압 탱크 공장을 건설 중이다.

올해 하반기 앨라배마 공장이 완공되면 연간 약 4천개의 고압 탱크를 생산할 수 있다.

한화솔루션 첨단소재 부문 류두형 대표는 “독일 등 유럽에서도 신규 고객 확보를 위해 수소탱크 영업을 강화하는 중”이라며 “지속적인 투자로 2030년까지 수소탱크 분야에서 글로벌 1위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About the Author: king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