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핸즈프리 법안 단속 강화 교통사고 사망률 낮춰

103012%20texting%2008_20180615161208_1529096113900.JPG_12006904_ver1.0_640_360_1546364792380.jpg_14121737_ver1.0_640_360.jpg 

운전중 휴대전화 사용을 금지하는 이른바  핸즈프리 법안이 서서히 실효성을 거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조지아주 순찰대는 핸즈프리 법안이 발효된 지난해 7월부터 12월말까지 8,389건의 범칙금 통지서를 발부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법안 시행전인 상반기 3,827건과 비교해 2배가 넘습니다.

이렇게 주순찰대의 집중단속이 강화되면서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수도 크게 줄었습니다.

조지아 교통국에 따르면 2018 교통사고로 인해  사망한 조지아 주민들은 모두
1,444
, 2017
1,549
명에 비해 7.3% 감소했습니다.

전문가들은 매년 꾸준히 증가세를 보였던 교통사고 사망자수가 이처럼 감소한 것은 이례적이라며, 그간 교통사고 사망자수가 늘어난 주요원인으로 운전 휴대전화 사용등으로 인한 산만운전을 꼽았습니다.

주순찰대는 “법안 발효 시기가 6개월이 지나면서 이제 핸즈프리 법안을 모르는 조지아 주민들이 없는만큼,
경고장보다 위반 티켓을 많이 발부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운전중 핸즈프리 장치 없는 휴대전화 사용은 음주운전과 다를바가 없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계속해서 단속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