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현대차 美협력사 아동노동 문제 파헤친 로이터, 폴크상 수상

현대차와 기아의 부품 공급 협력업체 SL앨라배마 공장 입구

 

 

현대차 앨라배마 공장의 협력업체가 아동 노동 법규를 위반했다는 의혹을 최초 제기한 로이터 통신이 20일조지 폴크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롱아일랜드대가 수여하는 폴크상은 1949년 그리스 내전을 취재하던 중 살해당한 CBS 방송의 폴크 기자를 기리기 위해 제정된 언론상이다.

로이터 통신은 이날 보도에서 폴크상 심사위원단이 자사 보도에 대해 “연방 및 주 기관들의 정밀 조사를 촉발했고, 현대차가 공급업체들에 더 많은 책임을 요구하도록 이끌었다”고 평가했다고 전했다.

같은 해 8월 미국 노동부가 현대차 협력업체인 부품회사 에스엘(SL) 앨라배마 법인 역시 16세 미만 미성년자 고용 등으로 관련 법규를 위반한 사실을 적발했다는 보도가 이어졌다.

결국 미국 법원은 지난해 10월 SL앨라배마를 상대로 3만 달러(약 3천900만 원)의 벌금을 납부하라고 명령했고, 현대차는 최근 재발 방지 등 문제 해결을 위해 현지 당국과 협의하고 있다는 입장을 냈다.

고지선

고지선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