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b3e72e4deeda.image.jpg

 

 

지난 4 가족들과 함께 레이크 레니어로 수영을 하러 갔던 14 소녀가 속에서 황당한 사건을 겪었습니다.

술에 취한 남성이 소녀의 엉덩이를 것입니다.

범행장면은 주변에서 물놀이를 하던 사람들에 의해 목격됐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대귤라 지역에 거주하는 조나단 윌리엄 허버트(30) 현장에서 체포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허버트는 스넬빌 중학교 교사로 2016년부터 학교에 재직해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허버트는 또한 2016 5월에도 음주운전과 과속, 1온스 미만 마리화나 소지 혐의로 체포된 전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귀넷 카운티 교육구 대변인은 “허버트의 체포사실을 확인한 이후 현재 내부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건으로 허버트는 2 아동학대, 공공장소 음주혐의, 미성년 성폭행 혐의로 카운티 구치소에 수감됐으나 다음날(5) 6,030달러의 보석을 내고 풀려났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About the Author: 이승은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