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수한 필로폰 봉지 135개
압수한 필로폰 봉지 135개 [부산지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검찰·세관 압수한 것만 404.23㎏…멕시코서 기어 부품에 은닉해 반입

부산지검 반부패·강력수사부(부장검사 최혁)는 멕시코에서 1조3천억원(소매가 기준) 상당 필로폰 404.23kg을 밀반입한 마약사범 A(34)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일 밝혔다.

A씨는 공범 B씨와 공모해 2019년 12월과 지난해 7월 두 차례에 걸쳐 멕시코로부터 수입한 헬리컬기어 20개에 필로폰 404.23kg 이상을 은닉해 밀수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부산본부세관과 부산지검 대규모 마약류 밀수사건 전담팀은 수사 착수 단계부터 국정원, 해외기관과 긴밀하게 공조해 멕시코로부터 밀수입한 필로폰 중 호주로 수출된 필로폰을 제외하고 국내에 잔존하던 필로폰 전량(404.23kg)을 신속히 확보했다.

헬리컬기어 안에 필로폰이 은닉된 모습
헬리컬기어 안에 필로폰이 은닉된 모습

[부산지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압수한 필로폰 404.23kg은 1천350만명이 동시 투약할 수 있는 양으로 국내 마약 밀수 사상 최대 규모다.

부산지검은 해외에 체류하면서 A씨에게 범행을 지시하고 주도한 밀수사범 B를 추가로 밝혀내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추적 중이다.

About the Author: king

Leave A Comment